KakaoTalk_20180214_114647113

헬스케어 O2O 플랫폼 기업 케어랩스(대표 김동수)가 ‘데일리파트너스’ 지분 투자를 통해 헬스케어 플랫폼과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IT 기반 헬스케어∙바이오 기업 발굴에 나선다.

케어랩스는 데일리금융그룹의 자회사인 데일리파트너스를 대상으로 5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를 통해 케어랩스는 데일리파트너스의 지분을 45.5% 확보하게 되었다.

데일리파트너스는 다년간 제약∙바이오 분야에서1위 자리를 유지해온 베스트 애널리스트 출신 이승호씨가 대표 이사로 취임하여 화제가 되고 있는 벤처캐피탈(Venture Capital, VC) 이다. 현재 이승호 대표이사를 필두로 업계 유력 펀드매니저와 벤처캐피탈리스트가 합류하며 핀테크·바이오·헬스케어 등 신성장산업군 전문 벤처캐피탈로 도약하고 있다.

케어랩스는 단순한 지분투자에 그치지 않고, 데일리파트너스의 네트워크를 통해 헬스케어 데이터 사업에 필요한 IT 기반 헬스케어∙바이오 기업들을 발굴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스타트업 기반 O2O 기업 최초로 코스닥 직상장에 성공했던 케어랩스의 사업화 능력을 활용하면 가능성 있는 초기 기업들을 성공적으로 성장시켜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케어랩스 김동수 대표이사는 “이번 벤처캐피탈 투자를 통해 헬스케어와 IT가 융합된 헬스케어 애널리틱스 사업 모델 구축에 한걸음 더 가까워졌다”며 “앞으로도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꾸준히 혁신하여 장기적인 회사의 그림을 완성해 나갈 것” 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