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굿닥 병원접수 서비스 누적 이용건수

케어랩스(대표 김동수)의 헬스케어 플랫폼 ‘굿닥(www.goodoc.co.kr)’의 병원 접수 서비스가 도입 1년 만에 누적 이용 건수 300만 건을 돌파했다.

굿닥 병원 접수 서비스는 기존 환자의 자필 접수 방식과 달리 병원 내에 비치된 굿닥 태블릿을 통한 접수 방식으로, 환자는 접수 후에 스마트폰으로 대기인원과 병원 정보를 확인 할 수 있다. 병원은 접수 절차의 간소화와 더불어 EMR(Electronic Medical Record : 전자의무기록) 회사와의 연동을 통해 환자 데이터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지난 2017년 7월 론칭 이후 1년여 만에 전국 약 800개 병원에서 굿닥 병원 접수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으며, 17개 EMR회사와 연계를 통해 1·2차 병원뿐만 아니라 한의원, 치과 등 주요 진료 과목을 포함한 1만 8천 곳의 병원과 제휴하며 서비스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향후 케어랩스는 굿닥의 모바일 플랫폼 인프라와 병원 서비스를 결합한 헬스케어 빅데이터 사업을 구현할 계획이다.

박경득 굿닥 사업 본부장은 “병원과 환자 모두에게 더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굿닥 사업부의 철학”이라며,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하고, 동시에 서비스 확장 속도에도 박차를 가하여 헬스케어 시장에 혁신을 가져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굿닥의 병원 접수 서비스는 병원 접수 홈페이지(booking.goodoc.co.kr)에서 별도의 비용 없이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